바로가기
본문영역 바로가기
닫기

홍보채널

포스코뉴스

뉴스룸

Smart POSCO Family

뉴스 게시판
포항제철소, 지역 장애인통합지원센터 착공
카테고리
뉴스종합
날짜
2017-09-05
  • 글자 크기
  • +
  • -
  • - 장애인 보호 및 재활 거주시설 갖춘 4층 건물··· 내년 상반기 완공
    - 소외계층 지원 시설 건립으로 지역 상생 및 발전에 앞장

    포스코가 포항지역 장애인들의 재활과 거주를 지원하는 맞춤식 장애인통합지원센터를 건립한다.

     

    포항제철소는 9월 1일 포항 덕수성당에서 장애인통합지원센터 착공식을 열었다. 이날 행사에는 이강덕 포항시장, 문명호 포항시의장을 비롯한 시·도의원, 안동일 포항제철소장 등 8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.

     

    ▶ 포스코가 9월 1일 포항 덕수성당 주차장에서 장애인통합지원센터 착공식을 열었다. 착공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시삽 행사를 하고 있다.

     

    포항시 북구 덕수동에 들어서는 장애인통합지원센터 건설에는 포스코 지정기탁금과 대구가톨릭사회복지회 기금, 정부 예산 등 총 15억 원의 사업비가 들어간다. 장애인통합지원센터는 469㎡ 넓이의 부지에 연면적 943㎡ 규모의 4층 건물로 지어진다.

     

    내년 3월 완공되는 장애인통합지원센터 1, 2층에는 장애인들이 거주하는 단기보호시설이, 3,4층에는 재활시설인 주간보호시설과 자립형 생활시설인 장애인 공동생활가정 등이 들어선다.

     

    대구가톨릭사회복지회가 운영하는 장애인통합지원센터는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포항 및 인근지역 장애인들의 자립과 재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.

     

    착공식에 참석한 안동일 제철소장은 "장애인통합지원센터는 장애인 보호시설과 공동생활가정을 통합 운영하는 미래지향적인 복지 시설"이라고 말하며 "이번 건립을 계기로 장애인들이 자립과 재활의지를 가지고 당당하게 삶을 개척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"고 밝혔다.

     

    한편 포항제철소는 지난 2007년부터 지정기탁금을 활용해 △장애인 △다문화가정 △피학대노인 △여성 등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시설 건립을 지원함으로써 지역 상생과 발전에 기여해왔다.

     

    이수연 sutje@posco.com

    <자료·사진=포항행정섭외그룹>

    라인 앱으로 기사 공유하기 카톡 앱으로 기사 공유하기
    이전글
    박봉희 씨, 광양 드론 국가자격시험 첫 여성 합격자
    다음글
    광양 후판부, 종합준공 7주년 맞아
    상단으로 이동
    닫기